안산시 내나라 여행박람회서 최우수상
안산시 내나라 여행박람회서 최우수상
  • 구재원 기자
  • 승인 2018.03.07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한 국내 최대 규모의 관광엑스포 ‘내 나라 여행 박람회’에서 최우수상(1등)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수상으로 시는 지난 2015년 최우수 홍보상, 2016년 대상, 2017년 공로상 등 4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내 나라 여행박람회’는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내 나라 새로운 발견! 내 나라 인생여행’이라는 슬로건으로 국내·외 관광 유관기관, 지자체, 관광협회, 여행사, 항공사, 호텔 등 366개 단체가 참여했다.

시는 대표 관광명소인 안산 9경을 비롯해 지난해 이미 선정된 2019 올해의 관광도시, 국제거리극축제 홍보, 안산구경과 함께하는 전래놀이 사방치기, 단원 김홍도 퍼즐조각 맞추기, 대부 포도와인 시음행사 등 해양, 생태, 축제, 레저가 조화를 이루는 역동적인 부스 운영을 통해 관광 안산의 브랜드 가치 향상에 기여했다는 평가다.

특히 단순 백화점식 관광정보 제공에서 벗어나 대부도 펜션타운, 종이미술관 등 소비자가 원하는 관광 상품 현장 판매를 추진하는 등 관람객 대상 맞춤형 홍보로 관람객의 많은 참여와 호응을 얻었다.

이와 관련 대부해양관광본부 관계자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안산만의 특색 있는 관광자원을 소개하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눈으로 보고 몸으로 체험하고 마음으로 느끼는 멀티관광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ㆍ홍보해 다시 찾고 싶은 관광지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안산=구재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