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3 레이더] 도의회 민주당 의원 53명 “전해철, 도정 이끌 적임자”
[6·13 레이더] 도의회 민주당 의원 53명 “전해철, 도정 이끌 적임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자회견 열고 지지 선언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이 6ㆍ13 지방선거에서 경기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같은 당 전해철 국회의원(안산상록갑)을 지지하고 나섰다.

도의회 민주당 소속 의원 66명 중 53명은 13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경기도시자 선거를 승리로 이끌 적임자로 도지사 입후보예정자 전해철 의원을 지지한다”고 밝혔다.

이들은 “지난 20여년 간 경기도지사는 보수정당 출신 일변도였다”며 “이번 6ㆍ13 지방선거는 지방 정권 교체를 통해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한 국정운영 동력을 만드는 매우 중요한 선거”라고 설명했다.

이어 “전해철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위원장을 역임하면서 31개 시ㆍ군을 방문해 경기도 현안을 누구보다도 잘 꿰뚫고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 후보의 경기도 8대 핵심공약을 직접 만드는 등 경기도정을 잘 이끌 적임자”라고 강조했다.

이들은 특히 전 의원 지지 이유로 ▲혁신과 실천의 리더십 보유 ▲안전과 포용성을 갖춘 인물 ▲원칙과 신뢰의 정치인이라는 점을 꼽았다.

민주당 의원들은 끝으로 “1천300만 도민이 ‘행복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한 전 의원의 노력이 앞으로도 지속되고 결실을 맺기를 진심으로 격려하고 응원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