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 청년창업지원 할동 가동
안산 청년창업지원 할동 가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와 (재)경기TP, 한양대 에리카, 중소기업진흥공단 안산POST-BI센터 등은 22일 청년큐브 시네랩안산에서 청년큐브 입주기업 자문 멘토단 위촉 및 창업지원기관 간 유기적 창업활동 지원과 창업 기반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식은 제종길 안산시장을 비롯해 이강석 경기TP 원장, 좌용호 한양대 에리카 산학협력단장과 멘토단, 청년큐브 입주기업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을 맺은 5개 기관은 스타트업 창업과 사업화 지원을 위한 통합 온라인 예약 시스템을 공동으로 구축하고, 창업 및 사업화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공동 프로그램 기획은 물론 스타트업-협력기관 간 개방형 혁신 시스템 구축 등에 나서기로 약속했다.

협약서에는 ▲참여기관 내 시제품 제작공간 등 창업지원 부대시설 연계 사용 ▲우수 창업 및 민간기업과의 연계를 통한 기업 혁신 지원 ▲뛰어난 아이디어를 보유한 입주기업에 대한 공동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추진 ▲스타트업 창업 및 기술사업화 지원 ▲공동기획 및 사업추진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협약식과 함께 안산 청년창업 혁신을 이끌 ‘안산시 청년 창업 인큐베이팅 사업’ 분야별 전문멘토 17명을 위촉했다. 멘토단은 변호사, 회계사, 노무사 등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 법률과 특허, 회계 등 입주기업의 창업 활동을 멘토링해 사업 성공으로 이끄는 역할을 수행한다.

협약 후에는 청년큐브 및 창업보육센터 매니저, 안산시 담당자, 경기TP 연구원 등으로 구성된 ‘협업 시스템 운영 실무추진회의’를 매월 1회 정기적으로 개최해 협업 내용의 적정성과 시스템 구현 정도를 평가ㆍ보완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청년큐브 창업 지원 멘토단 위촉과 창업지원 기관 간 업무협약 체결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를 계기로 청년큐브 입주기업의 창업 성장에 큰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청년큐브가 안산 청년 창업의 견인차가 돼 안산시가 대한민국의 실리콘밸리가 될 때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