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안 경기도 투자심사 통과
용인시,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안 경기도 투자심사 통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 용인경찰서 부지 일대에 들어설 예정인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신축 사업이 청신호가 켜졌다.

10일 용인시에 따르면 처인구 김량장동 89일대(4천5㎡)에 계획 중인 중앙동 행정복지센터 건립 사업이 경기도 지방재정투자심사를 통과했다. 해당 부지는 시가 용인도시공사의 재정 안정을 위해 현물 출자했다가 지난 1월 반환받은 구 용인경찰서 부지와 인근 국유지 등이다.

현행 지방재정법 시행령 41조는 지방재정 건전성 확보를 위해 총 사업비 20억 원 이상 투입되는 청사 신축 등 신규 투자사업은 도의 투자심사를 받아야만 한다.

사업 시행을 위한 필수 관문을 통과함에 따라 시는 오는 7월 새 중앙동 행정복지센터에 대한 시의회 승인을 받고, 9월 중 설계공모를 한 뒤 인·허가 등을 거쳐 2021년 8월 준공할 계획이다.

새 행정복지센터는 지하 1층·지상 3층에 연면적 4천135.2㎡ 규모로 작은도서관, 헬스장, 컴퓨터교실, 문화강좌실, 아기사랑방, 여성쉼터, 동아리방 등 주민편의 공간이 들어서는 복합청사로 건립될 예정이다. 특히 고질적인 주차난 해소를 위해 주차대수 210대 규모의 주차타워를 조성할 계획이다.

정찬민 시장은 “낡고 좁은 청사로 불편을 겪던 중앙동 주민을 위한 새 청사를 건립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주민 모두가 만족할만한 청사를 건립하겠다”고 말했다.

용인=강한수ㆍ한진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