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동부경찰서, 2018년 어머니·학부모폴리스 합동발대식 개최
용인동부경찰서, 2018년 어머니·학부모폴리스 합동발대식 개최
  • 한진경 기자
  • 승인 2018.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B5A9957.JPG
▲ 용인동부경찰서(서장 김상진)가 학교폭력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어머니ㆍ학부모폴리스 합동발대식을 개최했다. 사진=용인동부경찰서 제공

용인동부경찰서(서장 김상진)가 학교폭력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어머니ㆍ학부모폴리스 합동발대식을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용인동부서는 12일 경찰서 4층 강당에서 김상진 용인동부서장, 박정기 용인교육지원청 교수학습국장, 초ㆍ중 87개교 학교장, 어머니ㆍ학부모폴리스 임원진 등 214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진행했다. 어머니폴리스는 초등학교 60개교 5천852명, 학부모폴리스는 중학교 27개교 1천535명으로 구성돼 총 87개교 7천387명에 달한다.

어머니ㆍ학부모폴리스는 올해 역시 하교시간과 점심시간에 교내ㆍ외 순찰을 통해 학교폭력예방활동을 할 계획이다.

김상진 용인동부서장은 “합동발대식을 계기로 경찰과 지역사회가 더욱 긴밀한 협력을 통해 학교폭력을 근절시키고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도시를 만들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을 확신한다”며 “학부모님들의 정성어린 마음으로 아이들의 행복을 지키고 학교 폭력으로부터 안전한 학교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용인=한진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