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기가 어려워서"…새벽 편의점서 강도질 한 30대
"살기가 어려워서"…새벽 편의점서 강도질 한 30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경찰서는 16일 새벽 편의점에서 강도질을 한 혐의(강도상해)로 장모(38)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장씨는 이날 오전 5시께 평택시의 한 편의점에 들어가 종업원 A(36)씨의 머리 등을 둔기로 수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금고를 여는 데 실패한 뒤 자신의 집으로 달아났다가 A씨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20분 만에 붙잡혔다.

A씨는 중상을 입어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장씨는 경찰에서 "살기가 어려워서 범행했다"라고 진술했다.

경찰은 장씨에 대한 조사를 마치는 대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