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신고받고 출동한 순경 폭행…현직 경찰관 체포
교통사고 신고받고 출동한 순경 폭행…현직 경찰관 체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통사고 처리를 위해 출동한 동료 경찰관을 폭행한 현직 경찰관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이 경찰서 소속 A(35) 경장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 경장은 이달 14일 오전 1시 10분께 인천시 서구 청라국제도시 한 아파트 관리사무실 앞에서 서부서 모 지구대 소속 B(28) 순경에게 욕설하고 얼굴을 주먹으로 1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같은 날 술에 취해 자신이 사는 이 아파트 지하주차장 바닥에 누워있다가 한 여성이 운전하는 차량에 팔을 밟힌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여성 운전자는 "차를 운전하다가 주차장에서 사고가 난 것 같은데 잘 모르겠다"며 스스로 경찰에 신고했다.

A 경장은 아파트 관리사무실에서 폐쇄회로(CC)TV를 확인하던 중 여성 운전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B 순경에게 아무런 이유 없이 욕설하고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관계자는 "현행범으로 체포된 A 경장이 술에 많이 취해 조사받기 힘들다고 보고 귀가 조처했다"며 "조만간 다시 불러 정확한 범행 경위를 밝힐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