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지역 민주당 시장, 도의원 예비후보들, 정책 공유로 지역발전 약속
안성지역 민주당 시장, 도의원 예비후보들, 정책 공유로 지역발전 약속
  • 박석원 기자
  • 승인 2018.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책공유선언_사진1

더불어 민주당 안성시장ㆍ도의원 예비후보가 정책과 아이디어를 상호 공유해 획기적인 안성 발전 전략을 마련하고자 상호 손을 맞잡았다.

윤종군 안성시장 예비후보는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양운석, 백승기 도의원 예비후보와 안성시 지역균형 발전 전략에 대한 정책공유 선언식을 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들은 권역별 특색에 맞는 정책 외에 상호 공유할 수 있는 보편적 정책과 아이디어를 공동정책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을 합의했다.

이들 예비후보들은 선언문을 통해 “서부권의 유천취수장, 스타필드 문제와 동부권의 터미널 복합 상가, 한강 수계지역 개발문제 제한 등 지역현안 문제를 해결키로 했다.

이를 위해 동부권(보개, 일죽, 삼죽, 죽산 등)에 경부고속도로 개통에 대비한 신개념 복합타운과 기업산업단지를 추진하고 서부권(공도읍 등)은 도시가스 보급률 확충, 초ㆍ고등학교 신설 등 현안사항을 해결키로 했다”고 밝혔다.

또 “안성시 연간 예산이 1조 5천억 원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막대한 예산의 효율적인 지역 분배와 권역 간 통합적 발전 전략을 수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