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향기, 한강에서 펼쳐지다’ 제18회 구리 유채꽃축제 내달 4일부터 3일간
‘꽃향기, 한강에서 펼쳐지다’ 제18회 구리 유채꽃축제 내달 4일부터 3일간
  • 하지은 기자
  • 승인 2018.0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0425 ‘꽃향기, 한강에서 펼쳐지다’ 제18회 구리 유채꽃축제 1
구리시의 대표 봄 축제이자 수도권 최대 규모로의 축제로 자리매김한 ‘제18회 구리 유채꽃 축제’가 내달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개최된다.

이번 축제는 5만9천㎡ 규모의 유채꽃 단지와 자연 친화적으로 조성된 구리한강시민공원에서 ‘꽃향기 한강에서 펼쳐지다’라는 주제로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 등 다양하고 풍성한 프로그램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아차산을 조망할 수 있는 한강변에 조성된 유채꽃 단지에서 겨울의 추위를 이기고 꽃을 피운 유채꽃의 향기가 한강에서 펼쳐진다. 또한 잔디 광장에 설치될 132㎡ 규모의 특설 무대에서는 국내 유명 가수들과 지역 연예인들이 출연해 축제 분위기를 달굴 예정이다.

먼저 5일 개막식에는 구리 시립합창단을 시작으로 뮤지컬 가수 홍지민, 헤비메탈 1세대 김종서, 히트곡 ‘존재의 이유’로 알려진 성인 발라드의 거장 김종환부터 아이돌까지 다양한 장르의 가수들이 출연한다. 또한 마지막 날 폐막 공연에는 인기 방송인 조영구의 사회로 추가열, 유리상자, 서영은, 개그맨 김영철 등 인기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특히 이번 축제에서는 한국도자재단에서 시민들이 평소 쉽게 접하지 못했던 도자기 물레 체험을 실시하고, 가족 단위로 즐길 수 있는 물놀이 체험장(워터볼, 핸들 보트)과 ARㆍVR 체험장 등을 설치해 체험 위주의 다양한 즐길거리를 제공한다.

구리전통시장과 협력해 전통시장 홍보관과 온누리 상품권이 활용 가능한 판매 부스를 운영할 예정이며, 자매도시 특산품 판매장도 개설, 다양한 지역의 상품도 만나 볼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유채꽃의 꽃말처럼 쾌활한 구리 유채꽃 축제를 준비해 명불허전의 전통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구리=하지은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