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남 전 경기도의원 바른미래당 양평군수 후보로 확정
김승남 전 경기도의원 바른미래당 양평군수 후보로 확정
  • 장세원 기자
  • 승인 2018.0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승남(바른정당 61)

김승남 전 경기도의원이 30일 바른미래당 양평군수 후보로 최종 확정됐다. 바른미래당 최고위원회는 이날 오전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이로써 6·13 지방선거에서 양평군의 각 정당 후보가 모두 확정됐다.

김승남 전 의원은 “당의 공천으로 어깨가 무겁다는 걸 느낀다. 최선을 다해 바른미래당의 돌풍으로 당선되어 일터와 삶터, 놀이터와 배움터가 하나 된 ‘참 좋은 양평시대’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김승남 바른미래당 양평 군수 예비후보는 한나라당 지역사무국장, 군의회 의장을 거친 도의원 출신이다. 지방선거를 앞두고 많은 정치인들이 바른정당을 탈당, 한국당에 재입당 러시 속에서도 끝까지 바른정당을 지킨 ‘의리남’으로 통한다.

양평=장세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