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양진영 안산시장 예비후보, '마을주치의' 운영 약속
바른미래당 양진영 안산시장 예비후보, '마을주치의' 운영 약속
  • 구재원 기자
  • 승인 2018.0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바른미래당 양진영

바른미래당 양진영 안산시장 예비후보가 16일 공무원 탕평인사 공약에 이어 두 번째 공약으로 ‘마을주치의’ 운영 제도를 발표했다.

양 예비후보는 이날 “돈이 없어 몸이 불편해도 건강을 포기하는 시민들이 있어서는 안된다”며 “노인과 장애인은 물론 저소득층, 결손가정, 한 부모 가정 등 사회적 약자이기 때문에 시가 나서서 이들을 더 보호해야 한다”는 소신을 밝혔다.

이어 “개원의들과 연계해 의료취약 주민에게 우선적으로 건강관리 및 건강증진 서비스를 제공하는 ‘마을주치의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주장한 뒤 “차츰 대상을 확대하고 지역 의료기관 및 헬스클럽, 동호회 등과 연계해 결과적으로 시민건강 도시 안산을 만들어 나가겠다”는 포부를 거듭 밝혔다.

양 예비후보는 이와 함께 “지난번 공무원 탕평인사 공약을 시작으로 앞으로도 ‘안산의 바른미래’를 위한 양진영만의 특색있는 공약을 차례로 발표하겠다”며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준비한 양진영의 공약을 잘 지켜봐 주시길 당부드리며 약속은 반드시 지켜가는 시장이 되겠다”고 말했다.

안산=구재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