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경기본부 임직원, 풍년농사 지원 농촌일손돕기
농협 경기본부 임직원, 풍년농사 지원 농촌일손돕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농협 경기본부, 농촌일손돕기

농협중앙회 경기지역본부 임직원들이 풍년농사 지원 농촌일손돕기를 벌여 눈길을 끈다.

이들은 16일 안성시 양성면 일대 배 과수농가, 양파 재배농가 등에서 배 적과작업 및 양파밭 제초작업을 펼치며 우박 피해와 일손부족의 어려움을 겪는 농업인들과 함께했다. 이 자리에는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도 힘을 보탰다.

안성은 지난달 이상저온으로 냉해 피해를 당한데다 이달 초 갑작스레 내린 우박으로 배 과수농가 등을 중심으로 피해가 집중됐다.

허식 부회장은 “냉해와 우박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민들에게 조그마한 도움이 되고자 직원들과 함께 일손돕기에 나섰다”며 “앞으로도 풍년농사 지원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