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수 예비후보자 합동 토론회, 유권자 선택의 폭 넓혀
양평군수 예비후보자 합동 토론회, 유권자 선택의 폭 넓혀
  • 장세원 기자
  • 승인 2018.0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정권 교체냐,수성이나' 열띤 공방전 전개
▲ 양평군수후보 토론회(좌로부터) 민주당 정동균,정의당 유상진,한국당 한명현,무소속 김덕수,바른미래당 김승남
▲ 양평군수후보 토론회(좌로부터) 민주당 정동균,정의당 유상진,한국당 한명현,무소속 김덕수,바른미래당 김승남

양평군수 예비후보자 5명이 23일 양평문화원 양평홀에서 합동토론회를 갖고, 이번 양평군수 선거에서 이슈되고 있는 쟁점들에 대한 예비후보자들간의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이 토론회에는 정동균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한명현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김승남 바른미래당 예비후보, 유상진 정의당 예비후보, 김덕수 무소속 예비후보가 참여했다. 토론회는 양평지역 한 매체가 주최했고 경기대 송종길 교수가 사회를 맡아 진행했다.

이날 토론회는 후보자들의 기조연설, 공통질문, 개별토론, 자유토론, 마무리 발언 순으로 진행됐다.

공통질문 토론에서는 각 예비후보자가 생각하는 양평주민들의 가장 큰 욕구와 해결방안, 양평의 적폐청산 방안, 남북정상회담 평가와 전망, 관주도 행정의 폐해와 해결방안 등에 대한 각 예비후보자들의 소신과 정책들이 제시됐다. 이어 개별토론과 자유토론에서는 일자리, 관광산업, 양평공사, 대중교통, 산지개발 등 양평군의 주요 이슈들에 대한 상호 날선 공방이 이어졌다. 

토론회는 각 캠프 관계자들이 사전 모임을 통해 서로에 대한 네가티브 공방은 자제하기로 합의, 치열한 설전은 벌어지지 않았지만 각 이슈에 대한 예비후보자간의 뚜렸한 입장차가 부각되면서 유권자들의 선택에 많은 도움이 되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 양평군수 예비후보 토론회(왼쪽부터) 민주당 정동균,정의당 유상진,한국당 한명현,무소속 김덕수,바른미래당 김승남
▲ 양평군수 예비후보 토론회(왼쪽부터) 민주당 정동균,정의당 유상진,한국당 한명현,무소속 김덕수,바른미래당 김승남

양평=장세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