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정동균 양평군수 후보, 출정식 갖고 본격적 표심 공략
민주당 정동균 양평군수 후보, 출정식 갖고 본격적 표심 공략
  • 장세원 기자
  • 승인 2018.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민주당출정식5

더불어민주당 정동균 양평군수 후보는 31일 양평읍 라온광장에서 출정식을 갖고, 반드시 지방정권 교체를 이룰 것을 다짐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민주당 경기도 선거총괄본부장을 맡은 김경협 의원(부천 원미갑)과 선거상황실장을 맡은 이원욱 의원(경기 화성을), 이항진 여주시장 후보, 박현일 군의원 후보, 이수진 비례대표 후보 등 민주당 후보들과 선거운동원, 지지자 등 300여명이 모여 필승 결의를 다졌다.

김경협 의원은 “지난해만 해도 누구의 핵단추가 더 크냐던 일촉즉발의 전쟁위기를 평화국면으로 전환시킨 문재인정부의 가장 큰 수혜자는 양평이 될 것이다. 반드시 지방정권 교체를 달성해 평화시대에 양평의 번영을 이루자”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정동균 후보는 “군민의 압도적 다수가 민주당에 희망을 걸기 시작했다. 모든 사람에게 공평한 기회가 보장되는 정의로운 양평을 만들기 위해 힘있는 여당, 능력있는 정동균에게 지지를 보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정 후보 지지연설을 자처한 한 군민은 “그동안 스스로를 보수라고 자처했지만, 남북정상 회담을 보면서 이제는 양평도 바뀌야한다는 생각에서 공개적으로 정동균 후보를 지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양평=장세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