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경찰서, 문화예술치유로 범죄피해자 지원
남양주경찰서, 문화예술치유로 범죄피해자 지원
  • 하지은 기자
  • 승인 2018.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경찰서는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는 ‘2018 문화예술 치유 프로그램 지원사업’에 피해자 지원사업을 신청, 범죄피해자와 경찰관을 대상으로 문화예술치료(미술치료)를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문화예술치유 프로그램 지원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사업으로 경찰청이 협력부처로 참여, 범죄피해자 등에게 심리치유를 지원하는 것이다.

음악ㆍ미술ㆍ무용 등의 예술 매체와 심리ㆍ상담기법이 융합된 예술치유프로그램으로 남양주경찰서는 한국예술치료학회 소속 치료사 2명과 함께 장기적으로 트라우마로 힘들어 하는 범죄피해자들을 3그룹으로 구성해 오는 11월까지 미술치료를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범죄 피해자 A씨는 “피해 이후 혼자 감당해야 하는 일들이 버거웠는데 프로그램을 통해 많은 위로가 됐다”는 소감을 전했다.

곽영진 서장은 “범죄피해 이후에도 오랜기간 동안 고통을 겪고 있는 피해자들을 살피고 회복을 도울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며 “보다 많은 피해자들이 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남양주=하지은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