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당 권종인 파주시장 후보, 지역개발 시민펀딩 수익사업 모델 제시
바른미래당 권종인 파주시장 후보, 지역개발 시민펀딩 수익사업 모델 제시
  • 김요섭 기자
  • 승인 2018.0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권종인후보

바른미래당 권종인 파주시장 후보는 9일 “파주시의 발전을 위해 시민들이 직접 지역발전 사업에 참여하는 사업구조가 필요하다“며 “지역개발 시민펀딩 수익사업 모델을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권 후보는 이날 운정신도시 유세에서 “민간사업뿐 아니라 공공성이 연계된 사업까지 시민들이 지역에 맞게 사업 모델을 제시하고, 파주시는 모든 행정적, 제도적 체계를 갖춰 지원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운정신도시의 운정호수공원과 소리천을 당초의 개발약속과 같이 ‘샌안토니오 리버워크’를 벤치마킹해 특화하기 위해서는 시민들이 단층 카페 및 소리천 왕벚꽃터널과 무동력선 관광 특화사업 등에 직접 참여하여 투자 수익도 공유하는 시스템이 필요하다”며 “시민펀딩 모델은 파주의 각처에서 기획될 수 있고 파주시민 누구라도 펀딩에 참여하여 파주시를 개선시키는 수익모델에 참여할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운정신도시 발전을 위해 선거캠프에 ‘운정신도시 연합회’ 전임 회장 두 명을 영입했다. 운정신도시의 민원 개선을 위해 귀를 기울이며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권종인 후보는 충남 논산 태생으로 연세대학교를 졸업했으며, 현재 바른미래당 중앙당 정책위부의장으로 전략공천 되어 파주시장 선거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파주= 김요섭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