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정계숙 동두천시의원 후보, “당당하게 일 잘하는 시의원 되겠다”
한국당 정계숙 동두천시의원 후보, “당당하게 일 잘하는 시의원 되겠다”
  • 송진의 기자
  • 승인 2018.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계숙의원

자유한국당 정계숙 동두천시의원(동두천 가선거구, 생연2동ㆍ송내동ㆍ상패동) 후보는 11일 시민의 소리를 귀담아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당당하고 일 잘하는 시의원이 되겠다며 막판 세몰이에 총력을 다했다.

정 후보는 이날 유권자들과의 접촉을 통해 “공무원 출신 사회복지 전문가ㆍ시의회 경험의 생활민원 해결가로서 지난 4년간 열심히 공부하며 시민의 대변인으로 정직하게 일해온 경험을 토대로 더 나은 지역발전을 위해 깨끗하고 바르게 일하는 지역일꾼이 되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의정활동을 통해 송내택지지구 54억 원의 행방을 밝혀내 시민편익 증진, 경노당지원비 확대, 행정사무 감사 505건 불합리한 행정 및 생활민원 해결, 악취ㆍ미세먼지 해결 중점추진, 전철1호선 증회 촉구 등 시민의 알권리와 주민의 한숨소리를 외면하지 않았다”며 “시민과 소통하며 실천을 통해 교육ㆍ경제ㆍ문화ㆍ복지가 살아 숨쉬는 3대가 행복한 동두천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를위해 교육분야의 ▲시립도서관 이전, 중고교 어학연수 확대, 학교사회복지사 확대, 기숙형 명품학교 추진, 청소년 문화의 집 건립, 청소년동아리 활동 지원확대 추진 문화예술 분야의 ▲종합문화예술회관ㆍ보훈회관ㆍ종합사회복지관ㆍ문화원사 건립 추진 등의 주요 공약을 제시했다.

아울러 ▲미설치된 송내지구 주차장 100대분 조기 추진 ▲전철1호선 증회 ▲공설시장ㆍ상패 수변공원 주차장 확보 ▲상패동 농지 및 자연녹지 해제 ▲공동주택 보조금 증액 ▲소요산역 관장조성 등을 약속하며 “직접 발로뛰며 주민들의 행복한 내일을 준비하고 발전을 앞당겨 성원에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동두천=송진의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