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도지사 후보 양주 이흥규 후보 지원유세 나서
남경필 도지사 후보 양주 이흥규 후보 지원유세 나서
  • 이종현 기자
  • 승인 2018.0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지사에 당선되면 양주시민에게 약속한 공약 반드시 지키겠다며 지지 호소
▲ 남경필유세
▲ 자유한국당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가 11일 양주역 앞에서 양주시 기초, 광역의원 출마자들과 파이팅을 외치며 6,13 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김시범기자

6ㆍ13 지방선거 투표가 이틀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자유한국당 남경필 경기도지사 후보가 11일 오후 3시 양주역에서 이흥규 양주시장 후보의 마지막 지원유세에 나섰다.

이날 남경필 후보는 “이번 경기도지사 선거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사회적인 도덕과 양심을 버린 추악한 스캔들과 퍼주기 정책 공약으로 도민들에게 실망을 안겨주고 있다”고 포문을 연 뒤 “전철 1호선이 10회 증편된 사실이 매우 안타까운 일이라고 판단되지만, 도지사에 당선되면 지역 주민들의 숙원민원사업인 전철 1호선 36회 증편과 지하철 7호선 옥정 연장을 반드시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양주시민의 열렬한 지지와 성원으로 당선돼 침체된 양주경제를 위해 많은 예산을 지원하고, 양주 테크노밸리 조기 착공을 통해 많은 일자리 창출하는 등 양주경제를 이흥규 양주시장 후보와 함께 살리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이번 양주시장 선거에서 깨끗하고 능력 있는 이흥규 후보에게 힘을 몰아달라”며 “양주시민들께 제시한 공약과 약속들은 반드시 지켜내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흥규 양주시장 후보는 정책공약 중에서 양주에 정착하는 신도시 입주자들에 대한 지하철 7호선 옥정 연결 추진과 부족한 시설 확충으로 시민들에게 편리한 행정지원을 약속했다.

이 후보는 “23년 공무원 출신 시장 시대 끝내고 이번에는 시민시장, 깨끗한 시장 이흥규 후보에게 표를 모아달라”고 호소하고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돼 성원에 보답하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