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종이팩 전용 수거마대 제작보급
하남시, 종이팩 전용 수거마대 제작보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남시청 전경

하남시는 오는 15일부터 50개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종이팩 전용 수거 마대를 보급한다. 이에 따라 분리배출이 활성화돼 자원 재활용률이 높아질 전망이다.

앞서 시는 경기도 내에서 유일하게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이 추진하는 ‘2018년도 종이팩 수거 시범사업’에 선정됐다.

이에 시는 지역 내 11개 공동주택에는 시가 제작한 마대 5천매가 보급하고, 39개 공동주택은 종이팩 분리배출 거치대 설치 및 마대를 지원한다.

100% 수입 천연펄프를 원료로 만든 우유팩과 두유팩 등 종이팩은 화장지로 재활용할 수 있는 소중한 자원으로 주민의 분리배출에 대한 인식 부족, 수거체계 미비 등으로 다른 재활용 품목보다 재활용률이 낮았다.

하남=강영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