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산직 직종별 일급 평균 8만 7천여 원…전년대비 11.7% 상승
생산직 직종별 일급 평균 8만 7천여 원…전년대비 11.7% 상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상반기 중소제조업 각 직종의 일급이 전년 대비 10%가량 늘어나는 등 증가세를 보였다.

중소기업중앙회(박성택 회장)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도 상반기 중소제조업 직종별 임금조사’ 결과를 14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 결과는 연 매출액 30억 원 이상인 중소제조업 1천200개 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 국가를 당사자로 하는 계약시 제조원가계산의 기준이 되는 노무비 산정의 기초자료 제공을 위해 실시했다.

지난 3월 중소제조업 생산직 근로자 전체 조사직종 117개의 평균 조사노임(일급)은 8만 7천177원으로 전년(7만 8천14원)보다 11.7%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생산직 주요 직종에 대한 평균 조사 일급은 CAD설계사(회로)가 12만 4천546원으로 가장 높았으며, 전기기사(12만 776원)ㆍ화학공학품질관리사(11만 3천782원)ㆍ기타공학품질관리사(11만 2천887원)ㆍ전기전자및기계품질관리사(11만 2천376원) 등이 뒤를 이었다.

반면 평균 조사 일급 하위 직종은 용융도금기조작원(7만 6천955원)이 가장 낮은 일급을 기록했으며, 고무제품생산원(7만 6천552원)ㆍ부품조립원(7만 6천56원)ㆍ세척원(7만 5천743원)ㆍ다이케스트원(7만 5천625원)ㆍ식품제조원(7만 5천37원) 순으로 뒤를 이었다.

주요 직종으로 분류된 단순노무종사원의 일급이 7만 1천837원으로 전년대비 4.3% 증가한 가운데, 나머지 주요 직종인 작업반장(9만 6천656원ㆍ11.0%)ㆍ부품조립원(7만 6천56원ㆍ6.6%)ㆍ제품출하원(8만 2천868원ㆍ10.2%)도 두드러진 증가세를 보였다.

이번에 발표된 조사일급은 15일부터 적용된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