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조대왕 능행차 한국국제관광전에서 2018 한국관광혁신대상 종합대상 수상
정조대왕 능행차 한국국제관광전에서 2018 한국관광혁신대상 종합대상 수상
  • 김승수 기자
  • 승인 2018.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앞줄 오른쪽 3번째)과 박흥식 수원문화재단 이사장(이 부시장 왼쪽), 관계자들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앞줄 오른쪽 3번째)과 박흥식 수원문화재단 이사장(이 부시장 왼쪽), 관계자들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해 수원화성문화제에서 정조대왕 능행차를 공동 재현한 수원시, 서울시, 화성시가 14일 서울 코엑스에 열린 2018 한국국제관광전에서 ‘2018 한국관광혁신대상’ 종합대상을 받았다.

UNWTO(세계관광기구), 한국관광학회, 국제관광인포럼, 한국국제관광전 조직위원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한국관광혁신대상은 창의·혁신을 바탕으로 한국관광 발전에 이바지한 지자체·기관·사업체·개인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이날 시상식에 참석한 이한규 수원시 제1부시장은 “국내 최대 관광박람회인 한국국제관광전에 참여하고, 한국관광혁신대상 종합대상까지 받게 돼 영광”이라며 “대한민국 대표 거리 축제로 자리매김한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 행사를 중심으로 수원시를 으뜸 관광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앞서 수원시와 서울·화성시는 지난해 처음으로 정조대왕 능행차를 공동재현했다. 정조대왕 능행차는 서울 창덕궁에서 수원화성을 거쳐 화성시 융릉에 이르는 59.2㎞ 구간에서 완벽하게 재현됐다.

지난해 150만여 명이 관람한 능행차 재현은 우리나라 거리 퍼레이드 축제 중 최대 규모다. 

김승수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