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장난 모터보트 구조하고 보니… 선박 보험 미가입
고장난 모터보트 구조하고 보니… 선박 보험 미가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해양경찰서는 실미도 인근 해상에서 기관고장의 모터보트를 구조한 뒤 보험 미가입 사실이 드러나 과태료를 부과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천해경에 따르면 지난 13일 오후 5시 24분께 인천 중구 실미도 서방 약 1.8km 해상에서 모터보트 A호(0.04t, 승선원 2명)가 원인미상의 기관 고장으로 표류 중이라는 운항자 강모씨(41)의 신고를 접수하고, 하늘바다파출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에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연안구조정은 모터보트 안전상태 확인 후 덕교선착장(영종도 소재)으로 무사히 예인한 뒤 운항자 상대 음주 측정 및 사고경위 등을 파악중 모터보트에 보험 미가입된 사실을 확인하고 과태료를 부과했다.

수상레저안전법(제34조)상, 수상레저기구의 소유자는 수상레저기구 등록기간 동안 계속해 보험이나 공제에 가입해야 하며, 위반시 5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허현범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