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봉사센터, 공공 정보지도 만들기 프로그램 진행
구리봉사센터, 공공 정보지도 만들기 프로그램 진행
  • 하지은 기자
  • 승인 2018.06.18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0616_120354 - 복사본
구리시종합자원봉사센터는 지난 16일 ‘구리-RO 공정맵핑-공공의 정보지도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구리-RO 공정맵핑’은 지역사회의 장점을 극대화 시키고, 단점은 개선할 수 있도록 구글맵을 이용해 구리시민들에게 무료로 지도를 공유하는 프로그램이다.

청소년 멘토 4명은 자체 회의를 거쳐 지역사회 안에서 불편한 곳 및 꼭 알아야 할 장소 찾기로 주제를 정해 ▲공공장소 및 시민들 이용이 많은 장소의 소화전과 소화기 찾기 ▲상가 입구 경사로가 있는 곳과 없는 곳 ▲공공장소 중 자동제세동기(자동심장충격기 AED) 설치 장소 ▲노약자를 위한 ‘버스전광판 설치와 그늘 쉼터 설치구역’에 대해 멘티 20명과 함께 조를 나눠 조사했다.

또한, 조사 완료 후 조사한 장소를 지도로 만들어 공유하는 것뿐만 아니라, 문제해결을 위해 소화전과 소화기에 야광 띠 붙이기, 상가 입구 경사로 없는 곳에 경사로 설치 캠페인 등, 사후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센터 관계자는 “구리-RO 공정맵핑의 활성화를 위해 2기 멘토를 모집 중으로 지역 문제를 스스로 해결하고 싶은 진취적인 청소년의 많은 지원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