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백령도서 절벽 오르던 해병대 하사 추락사
인천 백령도서 절벽 오르던 해병대 하사 추락사
  • 연합뉴스
  • 승인 2018.0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후 2시께 인천시 옹진군 백령도 용기포 신항 인근 절벽에서 해병대 모 여단 소속 A(22) 하사가 추락해 숨졌다.

해병대에 따르면 A 하사는 동료들과 기념촬영을 하려고 절벽 3m 높이까지 오르던 중 추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있던 동료들은 A 하사를 응급조치하고 인근 병원으로 옮겼지만, A 하사는 끝내 숨을 거뒀다.

해병대 관계자는 "A 하사는 절벽에서 발이 미끄러져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목격자들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