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신대학교 ‘예비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
한신대학교 ‘예비 자율개선대학’으로 선정
  • 강경구 기자
  • 승인 2018.0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원감축 권고 없이 일반재정 지원, 국가장학금·학자금 대출 가능

한신대학교(총장 연규홍)가 교육부 주관 ‘2018년 대학 기본역량진단’ 1단계 평가를 통과하며 ‘예비 자율개선대학’에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자율개선대학은 2018년 8월 최종으로 선정된다. 선정 시 입학정원 자율조정 권한을 가지게 돼 입학정원을 감축하지 않으며, 2019년부터 일반 재정(최소 30억~90억 원)도 지원받을 수 있다. 또한, 모든 국책사업 신청이 가능하고, 국가장학금·학자금 대출 등의 혜택을 계속 지원받을 수 있다.

이번 진단은 교육부와 한국교육개발원이 실시하는 평가로 일반대학(187개)과 전문대학(136개) 등 총 323개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진단 평가 결과는 자율개선대학, 역량강화대학, 재정지원제한대학(유형ⅠㆍⅡ)으로 구분된다.

오산=강경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