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7기 안산시정, 사회적 가치에 방점
민선7기 안산시정, 사회적 가치에 방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7기 안산시정의 핵심은 ‘사회적 가치’에 중심을 뒀다.

28일 안산시 정책기획자문위(이하 자문위)는 앞으로 4년 안산시정을 이끌어갈 시정핵심가치와 시정방침, 시정운영원리, 20대 중점 추진과제 등을 발표하고 10일간의 인수절차를 마무리했다.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자문위가 밝힌 시정 6대 핵심가치는 △안전 △상생 △존엄 △생태 △혁신 △협치이며 시정방침으로는 젊음과 혁신으로 성장하는 사람 중심 ‘공유도시’, 편리하고 문화가 숨쉬는 ‘일품도시’, 자원과 에너지가 선순환하는 ‘청정도시’, 따뜻한 복지와 인권이 존중받는 ‘행복도시’, 시민이 주인돼 함께 만들어가는 ‘참여도시’ 로 5가지를 제시했다. 

특히 시의 기존 행정 패러다임으로는 감당할 수 없을 만큼 도시의 역동성과 위험성이 동시에 증가하고 있다며 시정이 좀 더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패러다임으로 전환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공동학습, 교류근무, 부서 간 칸막이가 없는 일 중심의 융합행정 등 공직자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확대하고 전문가와 시민사회 등 집단지성을 발휘할 수 있는 협치시스템을 구현한다고 밝혔다. 

또한 재정운영원리에 대해서는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기본원리인 ‘사회적 가치중심’을 기본으로 사회적 약자에 대한 포용과 배려, 인권, 안전, 일자리, 상생, 환경, 도시숲, 복지 등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적 이익에 기여하는 정책과 사업에 재원배분의 우선순위를 둔다고 제시했다.

그리고 조직인사 원리에 대해서는 창의적인 열정과 능력 중심의 일하는 행정 구현을 위해 팀프로젝트 공모제를 도입, 사업 중심의 인사선발권과 팀구성 권한을 확대 도입할 방침을 밝히며 보직만 있고 업무가 없는 시스템을 혁신해 팀장급 이상 보직자의 총괄업무를 구체적인 업무분장으로 대체하고 실무수행능력이 우수하고 경험이 풍부한 6급 공직자의 장기근무를 통한 행정의 전문성을 강화하기로 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