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잠실역 M버스 노선 신설…하반기 사업자 공모
남양주∼잠실역 M버스 노선 신설…하반기 사업자 공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중교통 수단 부족으로 서울 출퇴근에 어려움을 겪었던 남양주 별내지역에 서울행 광역급행버스(M버스) 노선이 신설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5일 여객자동차운송사업 조정위원회를 개최해 M버스 1개 노선(남양주 별내∼잠실역)을 신설했다고 8일 밝혔다.

이 노선은 남양주 별내지구 등 수도권 택지개발지구를 중심으로 한 대규모 주거단지 개발과 입주에 따른 광역교통 이용수요 증가와 대중교통 여건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선정됐다. 신설된 M버스 노선은 올 하반기 사업자 선정 공모 이후 민간위원으로 구성된 사업자 선정 평가단에서 사업자를 심사ㆍ선정해 내년 상반기 중 운행을 개시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지난해 9월 노선 조정위원회에서 신설된 인천터미널∼역삼역 노선은 최근 운송사업자인 인천제물포교통이 사업면허를 신청해 관련 심사가 진행 중이다. 이달 중 사업면허가 발급되면 최대 3개월간의 운송준비를 거쳐 늦어도 10월부터는 운송을 개시할 계획이다. 

인천터미널에서 서창2지구를 경유해 역삼역으로 가는 M버스가 개통되면, 구월ㆍ서창지구 등 연계 교통망이 부족해 서울 진입에 불편을 겪는 주민의 교통난 해소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천터미널∼역삼역 노선번호는 광역버스 번호부여 체계에 따라 ‘M6439’로 정해진다.

국토부 관계자는 “남양주 별내지역에 M버스 직통노선 신설로 서울 출퇴근 시간이 단축되고 대중교통 환승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혁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