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포시·군포산업진흥원-‘중소벤처기업부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주관기관 선정’
군포시·군포산업진흥원-‘중소벤처기업부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주관기관 선정’
  • 김성훈 기자
  • 승인 2018.07.12
  • 1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와 군포산업진흥원은 중소벤처기업부ㆍ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추진하는 ‘2018년 소공인 특화지원센터 주관기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1억 5천만 원의 국비를 지원받는다.

소공인 특화지원센터는 ‘도시형 소공인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의해 정부가 지원하는 사업으로 상시 근로자 10인 미만의 제조업 소공인들의 성장·발전 촉진을 위한 사업을 추진하는 중추적 기구다.

공모사업에는 전국 12개 기관 및 협회가 신청해 군포산업진흥원을 포함한 2개 기관이 선정됐으며, 군포시는 금속가공제품제조업 분야를 특화한 센터를 운영할 예정이다.

본 사업은 연간 2억 2천500만 원(국비 150, 시비 75)의 예산으로 소공인을 위한 맞춤형 교육ㆍ상담ㆍ정보제공 및 특화사업(판로개척, 작업환경 개선 등)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소공인의 새로운 도약과 성장 발판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소공인 특화지원센터는 (구)군포창업보육센터에 들어설 예정이다.

양인권 군포산업진흥원장은 “진흥원이 설립되고 처음으로 추진하는 국가지원사업이어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며 “소공인 특화지원센터를 통해 군포 소공인의 성장 기반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군포=김성훈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