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지능형 교통체계 및 버스정보시스템 도입
화성시, 지능형 교통체계 및 버스정보시스템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가 보다 쾌적하고 안전한 교통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지능형 교통체계 및 버스정보시스템을 도입한다.

시는 12일 도시안전센터 브리핑실에서 ‘지능형교통체계(ITS) 및 버스정보시스템(BIS) 구축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지능형교통체계는 정보통신기술(IT)이 접목된 교통시스템으로 상습 정체지역을 집중 관리해 차량정체를 최소화하고 2차 사고를 방지, 교통혼잡 개선 등의 효과가 있다.

특히, 시는 지난해 말 국토교통부로부터 공모사업에 선정되면서 국비 20억 원을 확보, 시비 30억 원 등 50억 원의 사업비로 오는 12월 말까지 관내 주요 도로 35㎞ 구간에 지능형교통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세부 사업 내용으로는 교통관제 CCTV 20개소, 교차로 감시카메라 10개소, 도로전광안내판(VMS) 11개소, 교차로 및 교통량 수집장비(VDS) 60개소, 좌회전감응신호 20개소 설치 및 이를 운용하는 소프트웨어 개발 등이다.

또한, 2008년부터 대중교통 이용 편의성을 높이고자 구축된 버스정보시스템도 확대된다. 버스정보시스템은 버스 운행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시스템으로 현재 관내 총 656개소가 설치됐다. 시는 여기에 올 연말까지 20억 원을 투입해 시가지 및 간선도로 버스승강장을 중심으로 105개소를 추가 설치하고 구형장비 60개소는 교체할 계획이다. 농어촌 등 도심 외곽 안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버스정보시스템과 방범CCTV, 비상벨을 연계한 방범시스템도 30개소가 설치된다.

박동균 시 도시안전센터 소장은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든 안전하고 쾌적한 교통환경을 누릴 수 있도록 최첨단 교통 인프라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