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애하는 판사님께' 성동일, 수감자 변신
'친애하는 판사님께' 성동일, 수감자 변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배우 성동일의 변신은 끝이 없다.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 배우 성동일의 변신은 끝이 없다. SBS '친애하는 판사님께'
배우 성동일의 변신은 끝이 없다.

SBS 새 수목드라마 '친애하는 판사님께'(극본 천성일 연출 부성철 제작 더 스토리웍스 IHQ) 제작진은 12일 성동일의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찰나를 포착한 사진만으로도 배우 성동일의 막강한 존재감과 화면 장악력, 극 전체를 차지게 만드는 감칠맛 나는 연기력을 엿볼 수 있어 도무지 눈을 뗄 수 없다.

첫 번째 사진 속 성동일은 수감복 차림으로 벽에 기댄 채 누워 있다. 성동일의 초점 없는 눈빛, 만사가 귀찮은 듯 나른한 표정 등이 극중 감옥에서 지루한 생활을 이어가고 있는 사마귀 캐릭터의 특징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두 번째 사진은 더 독특하다. 성동일이 러닝셔츠 차림으로 앉아 누군가와 대화하고 있는 것. 셔츠 사이로 보이는 등, 팔에는 그의 전직을 예상하게 하는 문신이 새겨져 있어 눈길을 끈다.

무엇보다 배우 성동일의 변신, 그에 따른 탁월한 연기력이 감탄을 자아낸다. 최근작들에서 보여준 모범적이고 지적인 느낌은 온데간데 없고 가볍고 유쾌한, 또 한편으로는 친근한 모습을 보여준 것이다. 왜 대중이 성동일을 '믿고 보는 배우'로 여기는지, 그의 내공과 저력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제작진은 "성동일 배우가 천성일 작가, 부성철 감독과의 인연으로 망설임 없이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을 결정했다. 다른 누구도 아닌, 성동일이기에 더욱 특별하고 친근한 '사마귀' 캐릭터가 탄생할 것이다. 의심할 여지 없는 배우 성동일에, '친애하는 판사님께' 속 사마귀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실전 법률'을 바탕으로 법에 없는 통쾌한 판결을 시작하는 불량 판사의 성장기를 그린 드라마다. 영화 '7급공무원' '해적', 드라마 '추노' '더 패키지'의 천성일 작가와 '장옥정, 사랑에 살다' '가면'의 부성철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

'친애하는 판사님께'는 '훈남정음' 후속으로 오는 25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