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동네] 산림교육원 글로벌 산림협력 전문가 양성과정 운영
[우리동네] 산림교육원 글로벌 산림협력 전문가 양성과정 운영
  • 하지은 기자
  • 승인 2018.07.16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0321_144919
▲ 산림교육원 글로벌 산림협력 전문가 양성과정 운영


산림교육원은 오는 17일부터 20일까지 제2차 REDD+ 국내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REDD+는 개발도상국의 산림전용과 산림황폐화로 인해 배출되는 온실가스를 감축하며, 산림의 보전, 지속가능한 경영과 산림 탄소축적의 증진활동을 포함하는 활동이다.

국내 REDD+ 산학 관련자 12명을 대상으로 운영될 이번 과정은 REDD+ 국내 기본과정의 심화단계로써 국내 REDD+ 산학 및 관심 있는 기업 담당자에게 REDD+ 국제동향을 공유하고 VCS(Voluntary Carbon Standard, REDD+에 대한 국제 자발적 탄소표준) 등록절차 등 전문기술을 함양시키고자 개설됐다.


남양주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