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네틱팜 박명애 대표 “여성·청년 창업자에 힘 보탤 것”
㈜한국지네틱팜 박명애 대표 “여성·청년 창업자에 힘 보탤 것”
  • 정대전 기자
  • 승인 2018.07.19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JPG
‘다른 사람이 나서기 전까지는 도움의 손길을 건네지 않는 현대인에게 상대방에게 도움이 될 만한 일을 찾아 움직여라’

㈜한국지네틱팜 박명애 대표의 소신이다. 지네틱팜은 지난 6월 28일부터 7월 1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8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 경기도지사상과 4개 부문을 수상한 발효전문기업이다.

지네틱팜을 이끄는 박 대표는 자그마한 체구에 똑부러지게 사업을 펼쳐 지역 경제인 사이에서 ‘똑순이’, ‘여자 다윗’ 등으로 불린다. 박 대표는 지역사회에 대한 봉사뿐만 아니라 연천 경발위와 경제인연합회 등이 추진하는 일에도 발벗고 나서 주변 사람의 칭찬이 자자하다.

특히 2018 KPGA 개막전인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에서 한편의 스포츠 드라마를 쓴 샛별 전가람(23·연천군)과 한국지네틱팜의 서브 스폰서 후원 계약을 맺는 등 사회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전가람을 통해 스포츠 선수 첫 후원을 시작한 박 대표는 “장래가 촉망되는 골프선수 전가람을 후원하게 돼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 전 프로가 해외 진출이 가능한 선수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앞으로 지역의 훌륭한 스포츠 선수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박 대표의 열정은 사업에서도 꽃피우고 있다. 박 대표는 개성인삼이 많은 연천지역에서 인삼열매에 대한 다양한 제품화 연구를 해왔다. 특히 사포닌이 뿌리보다 인삼열매에 많은 것을 발견, 사포닌의 특성을 활용한 다양한 제품을 개발해 6개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다양한 제품 중 오랜 시간 소비자의 사랑을 받아온 ‘진생칸 농축액’은 인삼열매의 다양한 사포닌을 한 번에 섭취할 수 있게 만들어 미국 FDA 등록, 중국위생허가, 베트남 위생허가를 받았다. 또 이 제품은 2016년 문화체육부와 농림축산식품부가 한국의 문화적 가치가 담긴 상품을 발굴해 지정하는 우수문화상품으로 선정돼 한국을 대표하는 문화상품 인증 로고인 ‘K-ribbon’을 달고 여러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이에 힘입어 ㈜지네틱팜은 농특산물을 이용해 부가가치를 창출하는 6차 산업화 사업자로 인증돼 문화체육부장관, 농림축산식품부 및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경기도 우수중소기업으로 우뚝 섰다.

박 대표는 지역의 여성 창업인과 청년 창업자들을 위해 경영 노하우를 알려주는 등 멘토 역할도 마다하지 않고 있다. 박 대표는 “여성과 청년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앞장서겠다”며 “경제가 어려울 때일수록 경영인들이 고통을 분담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연천=정대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