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샐러드집 메뉴 변경해야" 파격제안
'골목식당' 백종원 "샐러드집 메뉴 변경해야" 파격제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 녹화 방송 캡처. SBS
▲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 녹화 방송 캡처. SBS
20일 방송될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뚝섬 편에서는 최종점검을 앞두고 전격 메뉴 변경에 나선 샐러드 가게의 모습이 전격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샐러드집 사장님은 재방문율 투표를 통해 100% 재방문이라는 성공적인 결과를 얻은 바 있다. 이후 샐러드집 사장님은 손님을 맞이하기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치고 장사에 나섰다.

하지만 손님이 들이닥치는 주변 식당들과는 달리 샐러드집은 손님을 한 명도 맞이하지 못하고 장사를 마무리했다. '재방문율 100%'라는 결과가 무색하게 샐러드를 단 한 그릇도 팔지 못한 것이다.

백종원은 샐러드집을 방문해 "샐러드가 상권에 맞지 않는다"고 언급했다. 백종원은 사장님에게 파격적인 제안을 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사상 최초로 메뉴 변경을 제안한 것이다. 갑작스러운 백종원의 제안에 밤새 고민을 이어간 사장님은 상권에 맞는 메뉴로 바꾸기로 결정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오는 20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된다. 

설소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