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미8군 한측 행정부사령관 김태업 준장과 한미협력 강화 논의
정장선 평택시장, 미8군 한측 행정부사령관 김태업 준장과 한미협력 강화 논의
  • 김덕현 기자
  • 승인 2018.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정장선 평택시장 미8군 한측 행정부사령관 김태업 준장과 한미협력 강화 논의

평택시는 한국군 역사상 처음 미8군 행정부사령관으로 부임한 김태업 준장과 한미협력강화 방안에 대해 환담의 시간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정장선 시장은 “주한미군 개관식에서 뵙고 다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며 “김태업 장군님의 미8군 한측 행정부사령관으로 취임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평택시와 미8군과의 관계 향상에 김 장군님의 가교 역할에 기대가 크다”고 인사말을 건냈다.

이에 김태업 준장은 “변화하는 국제정세 속에 미래지향적 한미동맹을 위해 새로운 임무를 맞게 됐으며 평택시와 미8군과의 협력강화를 위하여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답했다. 이어 정 시장은 “다양한 한ㆍ미 구성원들이 재미있게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 개발의 필요성”을 언급하면서 “한국의 고급문화를 통해 미군들과 가족들이 한국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이 확산 되었으면 좋겠다“ 고 전했다. 또 “미8군 사령부와의 의사소통 채널이 정례화 되어 미군 지휘부와 평택시의 교류 및 상호 이해의 폭이 더욱 더 확대 됐으면 한다” 며 “험프리스 기지 방문을 원하는 시민단체의 부대투어 희망시 미8군측의 적극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김 준장은 “시장님의 요청사항을 미8군 사령관 및 디블릭 행정 부사령관에게도 전달하겠으며 미8군과 평택시와의 실질적인 회담이 정례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하며 “8월 하순 중 미8군 사령관님과 평택시장님의 접견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정 시장은 “이번 방문으로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눠서 기뻤고 한미동맹을을 위해 미8군 한측 행정부사령관이신 김태업 준장님이 더 큰 역할을 해주실 것을 기대한다”고 덕담을 건네었으며 김 준장은 “평택시와 미8군과의 협력강화가 제 맡은 바 소임이라 보기에 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답하며 다음 만남을 기약했다.

평택=김덕현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