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의회 청사 증축… 오는 10월 착공
하남시·의회 청사 증축… 오는 10월 착공
  • 강영호 기자
  • 승인 2018.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하남시.의회 청사 증축 조감도
▲ 하남시·의회 청사 조감도

하남시는 폭발적인 인구유입에 따라 증가하는 행정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시청사와 의회청사 증축을 동시에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시는 실시설계 용역을 이달 중에 마무리하고 오는 10월부터 청사 증축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428억8천만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오는 2020년 9월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새로 들어서는 시청사 별관은 본관 뒤편 민원인 주차장 부지에 지하 2층, 지상 5층 연면적 1만4천여㎡ 규모로 건립된다. 의회 청사는 현 청사 뒤 1층 필로티에 지상 3층 연면적 2천여㎡ 규모로 증축된다.

건립한 지 24년 된 현 시청사는 미사강변도시와 위례신도시(하남권역) 등 대규모 택지개발로 인해 인구와 행정 수요가 급증하면서 시설 확충이 필요해 졌다. 인구가 꾸준히 늘면서 시는 행정 수요가 급증한 몇 년 전부터 업무공간 부족 현상이 심화, 일부 부서는 청사 외부에 있는 건물에 사무실을 마련해 업무를 보고 있는 실정이다.

한편, 지난 2015년 15만 명이던 시는 인구가 현재 24만 명으로 증가했으며 미사ㆍ위례신도시, 지역현안사업 1ㆍ2지구, 감일지구 등 택지개발이 차질없이 추진된 오는 2020년에는 36만명에 육박할 것으로 보인다.

하남=강영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