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도권에서 휴가 출발, 8월 3∼4일 고속도로 가장 붐빌듯
수도권에서 휴가 출발, 8월 3∼4일 고속도로 가장 붐빌듯
  • 연합뉴스
  • 승인 2018.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돌아올 때는 5일 가장 혼잡…7말·8초에 휴가객 40% 몰릴듯
올해 휴가철에는 7월 말∼8월 초(7월 28일∼8월 3일)에 전체 휴가객의 40.8%가 집중될 전망이다.

고속도로는 수도권에서 출발할 경우 8월 3∼4일, 수도권으로 돌아올 때는 8월 5일 교통 혼잡이 가장 심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교통부는 25일부터 8월 12일까지 19일을 '하계 휴가철 특별교통대책기간'으로 정하고 교통대책을 시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기간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혼잡 예상 구간은 우회도로를 안내하고 갓길차로를 운영하는 한편 실시간 교통정보를 제공함으로써 교통량을 분산할 예정이다.

◇ 7말·8초 일평균 483만명 이동…평시 대비 27.6%↑

한국교통연구원이 최근 5천명을 상대로 전화 설문을 통해 올해 여름휴가 특별교통대책기간 교통수요를 분석한 결과 이 기간 일평균 483만명, 총 9천180만명이 이동할 것으로 예측됐다.

이는 작년 대책기간 일평균 대비 0.3%, 평시 대비 27.6% 증가한 것이다.

이 기간 교통수단은 승용차가 84.3%로 가장 많고 뒤이어 버스 9.9%, 철도 4.2%, 항공 0.9%, 해운 0.7% 등 순으로 파악됐다.

전국 고속도로 이용 차량은 총 8천722만대(일평균 459만대)로 작년 동기 대비 0.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고속도로별 이용도는 영동선이 20.0%로 가장 높고 경부선 18.9%, 서울양양선 12.0%, 서해안선 11.0%, 남해선 9.2%, 중부내륙선 4.1%, 제2영동선 4.0%, 중부선 3.9% 등 순이다.

대책기간 여름 휴가객의 약 64.6%가 집중되고, 특히 28일부터 8월 3일까지 7일간 이동수요의 40.8%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수도권에서 휴가지로 출발하는 차량은 8월 3∼4일, 귀경차량은 8월 5일에 가장 많아 고속도로 혼잡이 심할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휴가지역으로는 동해안권(29.2%)을 가장 선호하고 남해안권(19.2%), 서해안권(9.8%), 강원내륙권(9.6%) 순으로 좋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여행 예정 지역은 동남아가 26.7%로 가장 비율이 높고 일본, 중국, 동북아 순으로 전망됐다.

KT[030200] 모바일 자료를 분석한 결과 작년 하계휴가 집중기간(7월 29일∼8월 6일) 수도권 거주자의 지역간 이동이 평시에 비해 가장 많이 증가한 곳은 전라남도로 5만명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뒤이어 강원도가 3만2천명 늘었고 경남은 2만5천명 증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 특별교통대책…대중교통 늘리고 혼잡구간 관리

국토부는 올여름 교통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고속버스와 철도 등 대중교통 수송력을 높이는 등 교통소통에 중점을 두면서도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특별교통대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동객의 원활한 수송을 위해 특별교통대책기간 1일 평균 고속버스 324회, 철도 6회, 항공기 7편, 선박 179회를 늘리는 등 대중교통 수송력을 증강한다.

교통량 분산을 위해 도로전광표지(VMS) 등을 활용한 실시간 교통정보를 제공하고 상습정체구간 우회도로, 교통 집중기간 및 혼잡구간 등에 대한 교통정보도 공개할 예정이다.

스마트폰 앱, 인터넷, 방송 등 다양한 홍보매체를 통해 실시간 도로소통 상황과 우회도로 정보를 제공해 교통수요 분산을 유도할 예정이다.

고속도로 23개 노선 76개 교통혼잡 예상 구간(747㎞)을 선정해 관리하고, 일반국도 46호선 남양주∼가평 등 교통혼잡이 예상되는 11개 구간(237.6㎞)에 대해선 우회도로가 운영된다.

부산외곽선 진영∼기장 등 고속도로 3개 구간(82.8㎞)이 신설 개통됐고 국도 3호선 성남∼장호원 등 32개 구간(301.3㎞)이 준공됐으며, 37호선 적성∼전곡 등 7개 구간(22.73㎞)은 임시 개통됐다.

제2영동선과 접하는 중부선·영동선 접속부는 갓길차로(승용차 전용)를 시행해 진출입 정체를 최소화할 예정이다.

휴가객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동해안권에 대해서는 서울양양선(동홍천∼양양) 정체 시 기존 44번 국도를 경유하는 미시령터널 이용을 유도하고, 제2영동선과 접하는 중부선·영동선 접속부는 갓길차로(승용차 전용)를 시행하기로 했다.

총 35개 구간(246.1㎞)에서 갓길차로제를 운영하고, 고속도로 이용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8월 1∼5일 승용차 임시 갓길차로(5개 구간, 12.4㎞)를 가동한다.

작년 하계 휴가기간 카카오내비 이용 차량이 평시 대비 크게 증가한 구간은 해당 지방국토관리청과 도로공사에 개선방안을 마련토록 했다.

이들 구간은 청주영덕고속도로∼포항 구간, 경기북부 국도, 서해안 고속도로 우회 구간인 40번 국도, 양양∼강릉 부근 국도 등이다.

고속도로 휴게소와 졸음쉼터 등에 화장실 1천11칸을 추가로 확충하고, 졸음쉼터 198개소에 그늘막을 설치한다.

25일부터 내달 10일까지 현대·기아차와 르노삼성 등 국내 자동차 제작사는 소모품 교체 및 타이어 점검 등 무상점검 서비스를 시행한다.

연합뉴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