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대건고, 전반기 고교축구 왕중왕전 4강 진출 쾌거
인천 대건고, 전반기 고교축구 왕중왕전 4강 진출 쾌거
  • 송길호기자
  • 승인 2018.0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로축구 인천 유나이티드 유스팀(U-18) 대건고가 ‘2018 대교눈높이 전반기 전국고등축구리그 왕중왕전’ 4강에 진출했다.

대건고는 28일 창녕스포츠파크 온천구장에서 열린 대회 8강전에서 광명 광문고를 3대1로 제치고 4강이 겨루는 준결승전에 안착했다.

64강 부평고(인천), 32강 영문고(경북), 16강 보인고(서울)을 연달아 꺾은 뒤 이날 광문고를 상대한 대건고는 탄탄한 전력을 바탕으로 짜임새 있는 축구로서 원하는 결과물을 손에 쥐는 데 성공했다.

이번 대회에서 전재호 감독은 과감한 로테이션과 상대에 따른 맞춤 전술과 용병술을 통해 뛰어난 지도력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16강전 보인고 경기에서는 상대를 당황케 한 변칙 작전으로 승리를 거뒀다.

대건고의 4강전 상대는 영등포공고(서울)다. 대건고와 영등포공고는 최근 2차례 맞대결에서 1승 1패로 팽팽히 맞서있다.

2015년 후반기 왕중왕전 4강전에서는 대건고가 박명수(대전시티즌)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고, 2016년 후반기 왕중왕전 16강전에서는 대건고가 0대2로 패했다.

전재호 감독은 “무더위 속에서도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 4강까지 오를 수 있었다”면서 “4강전도 철저히 준비해 결승에 올라 반드시 우승컵을 품에 안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길호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