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과학인재 선발 ‘하인슈타인 올림피아드’ 개최
SK하이닉스, 과학인재 선발 ‘하인슈타인 올림피아드’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하이닉스 2018 하인슈타인 올림피아드 (1)
SK 하이닉스가 지난 28일 이천 마장면 소재의 청강문화산업대학교에서 미래 과학 인재 육성을 위한 ‘2018 하인 슈타인 올림피아드’를 개최했다.

‘하인 슈타인 올림피아드’는 올해 ‘하인 슈타인’ 소프트웨어 교육을 받은 이천·충북 청주지역의 초·중학생 1천여 명을 대상으로 그동안 갈고 닦은 프로그래밍 실력을 겨루는 대회이다.

‘하인 슈타인’은 하이닉스와 아인슈타인의 준말로, 지난 2012년부터 SK 하이닉스에서 지역의 과학 인재를 발굴·육성할 목적으로 상대적으로 ICT 교육 환경이 열악한 이천·청주지역 초·중학교 및 지역아동센터 등 33개 기관의 아동들에게 무상으로 제공하는 과학교육 프로그램이다.

이날은 예선을 통과한 70개 팀(297명)이 대회에 참가해 ‘재난/재해 상황에서 우리를 지켜주는 소프트웨어’라는 주제에 대해 자유로운 소프트웨어 아이디어를 발표해 심사위원의 평가를 받았으며 팀별 작품 전시를 통해 다른 학생들과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그 결과 초등부 영운지역아동센터 돈트스탑팀(김성현 등 5명), 중등부 사랑 나누리 방과후센터 스피봇팀(길선재 등 3명)이 영예의 대상을 받았으며 그 밖에 우수한 평가를 받은 30개 팀에게 상장과 장학금이 수여됐다.

특히 초·중등부에서 각각 대상을 받은 팀에게는 ‘하인슈타인 비전뷰’ 프로그램을 통해 자신들이 만든 아이디어를 해외 대회에 출품하고 과학기관을 탐방할 기회를 가지게 된다.

초등부 대상을 받은 김성현 학생은 “평소 접하기 어려운 프로그래밍 교육을 받을 수 있는 것도 좋았지만, 우리의 아이디어로 사회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사실이 뿌듯하다”며 “많은 사람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발명가의 꿈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