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속 쉼터로 시민들의 마음까지 시원하게”… 안산시, 도심속 공원 이색 무더위 쉼터 마련
“도심속 쉼터로 시민들의 마음까지 시원하게”… 안산시, 도심속 공원 이색 무더위 쉼터 마련
  • 구재원 기자
  • 승인 2018.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산-도심속 쉼터

“아이들은 안전한 물놀이 그리고 부모들은 도심속 쉼터에서 아이들을 바라보며 피서를 즐길 수 있어 너무 좋아요”

안산시가 지속되고 있는 폭염에 대비해 도심속 공원에 이색적인 무더위 쉼터를 마련, 시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시는 가족 단위의 시민들이 즐겨 찾는 안산문화광장에 취학전 아이들이 안전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미니 분수대를 만들고 곁에 이색적인 무더위 쉼터를 마련해 무더위로 인한 시민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불편을 최소화 했다.

시는 먼저 3천800만원의 예산을 투입, 시민들이 폭염을 피할 수 있는 시설물을 안산문화광장에 설치했으며 설치된 시설물은 오는 8월20일까지 26일 동안 오전 10시30분부터 저녁 10시까지 운영하고 있다.

이와함께 주말에만 가동하던 수경시설 6개소를 폭염기간 동안 매일 가동하고 수경시설 중 폭염이 심한 곳에는 그늘막(몽골텐트) 30개를 설치한데 이어 수경시설에는 시민의 안전을 위해 안전요원도 배치했다.

또 코어링크(안개분수) 설치와 유동 인구가 가장 많고 폭염이 심한 2개소에 냉장고를 설치해 시민들 누구나 쉽게 갈증을 해소할 수 있도록 상록수(생수)를 비치하는 센스도 발휘했다.

시는 또 (사)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와 함께 저녁 7시부터 2시간 동안 다양한 프로그램의 문화공연을 준비해 시민들에게 한여름밤의 추억을 선사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안산문화광장에 설치된 이색 무더위쉼터가 더위에 지친 시민들의 몸과 마음을 조금이나마 달래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시의 행정력을 집중, 시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산=구재원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