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북중, 대통령기 전국중학야구 2연속 우승
수원북중, 대통령기 전국중학야구 2연속 우승
  • 이광희 기자
  • 승인 2018.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승서 언북중 7-1 완파…강윤호 MVP

수원북중이 30일 ‘2018 대통령기 전국중학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수원북중 제공
수원북중이 30일 ‘2018 대통령기 전국중학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수원북중 제공
수원북중이 2018 대통령기 전국중학야구대회에서 우승을 차지, 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디펜딩 챔피언’ 수원북중은 30일 부산 기장 현대차드림볼파크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투ㆍ타의 안정을 바탕으로 서울 언북중을 7대1로 완파하고 2년 연속 패권을 안으며 중학야구 최고봉에 우뚝섰다.

이날 결승서 수원북중은 1회부터 점수를 뽑으며 기세를 올렸다. 1회말 1사 후 이호영의 좌전 안타와 엄지민의 중전 안타로 1사 1,3루 기회를 만든 수원북중은 1루 주자 엄지민의 도루 때 상대 포수 실책이 나오면서 이호영이 홈을 밟아 선취점을 뽑았다.

이어 수원북중은 3회말에도 이현찬이 내야 실책으로 2루를 밟고, 신현재의 중전 적시타로 1점을 추가한 뒤 도루 성공에 이은 상대 폭투가 이어지며 1점을 보태 3대0으로 달아났다.

상승세를 탄 수원북중은 4회말 최지웅의 적시 2루타와 신현재의 득점타로 2점을 더 달아나고, 5회말에는 엄지민의 볼넷에 이어 노성민이 좌월 투런 홈런을 날려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언북중은 7회초 선두 타자 이환희의 3루타에 이어 장윤언의 적시타로 한 점을 만회해 영패를 모면했다.

한편, 수원북중 선발 투수 강윤호는 4이닝을 2피안타 무실점으로 틀어막으며 팀 승리를 이끌어 대회 최우수선수상(MVP)을 수상했고, 엄지민은 우수 투수상, 최지웅은 수훈상, 노성민은 타격상 3위, 윤영보 감독은 감독상을 수상했다.

이광희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