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아빠는 외계인', 첫 방송 시청포인트 셋
'엄마아빠는 외계인', 첫 방송 시청포인트 셋
  • 장영준 기자
  • 승인 2018.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엄마아빠는 외계인' 4MC. KBS
▲ '엄마아빠는 외계인' 4MC. KBS
대한민국 연예계를 쥐락펴락했던 스타들이 부모가 된다면 어떤 가정을 꾸리게 될까. 다양한 개성만큼이나 독특한 일상을 즐기는 스타 부모들의 적나라한 일상이 KBS 2TV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 '엄마아빠는 외계인'을 통해 공개된다.

31일 첫 방송될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넘치는 개성으로 대한민국 연예계를 쥐락펴락했던 스타들의 일상을 자식의 입장에서 재진단해 보는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 개그맨 김용만과 연기자 박시연, 개그맨 지상렬이 진행을 맡았으며, 뇌섹남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까지 가세해 4인 4색의 매력을 뽐낸다. 여기에 개성 넘치는 스타와 그들의 가족들이 총출동해 기상천외, 이해불가, 상상력 충만한 가족의 일상을 공유하며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무엇보다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누구보다 가장 가까이 있는 가족이지만 내가 몰랐던 가족들의 진짜 속내를 파악하며 가족 간의 거리를 좁혀갈 예정. 가족이라서 할 수 있는 속시원한 독설 퍼레이드와 가족이라 말할 수 없는 은밀한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우리 가족의 이야기'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색다른 가족 관찰 예능의 시작을 알린 '엄마아빠는 외계인'의 시청포인트를 살펴봤다.

# 가족 관찰 예능의 새로운 해석, 이런 예능 처음이지?

대한민국의 보편적인 가정들을 살펴보면 부모가 자식의 요구에 맞추고 자식이 원하고자 하는 것들을 해주기 위해 헌신과 노력을 아끼지 않는 경우들이 많다. 마찬가지로 자식의 양육을 위해 부모가 자식의 의견에 귀를 기울여온 예능들은 존재해왔으나 자녀들이 앞장서 부모와의 소통을 요청했던 예능은 없었다.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자식이 의뢰자로 나서 부모의 일상을 관찰하며 세대 간의 격차를 줄이고 서로를 이해하는 과정을 통해 차별화된 재미와 신선한 감동을 선사한다. 각자의 성향과 매력을 가지고 있는 가족구성원들의 일상을 함께 짚어보며 서로의 개성이 틀린 것이 아니라 다름에서 비롯된 것임을 인정하고 이해하는 과정을 통해 웃음과 감동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제작진은 "가장 가까이에 존재하고 있지만 서로를 이해하지 못한 채 방치하고 있는 가정들이 많다. 단순히 연예인의 일상을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서로에게 느끼는 괴리감의 원인을 파악하고 소통의 실마리를 제시하고자 한다"며 프로그램에 대해 설명했다.

▲ '엄마아빠는 외계인' 출연진. KBS
▲ '엄마아빠는 외계인' 출연진. KBS
# 김용만-박시연-지상렬-양재웅의 신선도 가득한 토크 조합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최근 다수의 예능을 통해 숨겨진 아들 바보였음이 드러난 김용만을 비롯해 따뜻하고 섬세한 감성의 여배우 박시연, 그리고 대한민국 대표 삼촌의 편안함을 갖춘 지상렬과 전문성에 훈훈함까지 겸비한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 원장이 MC를 맡았다. 네 사람은 오광록-김성경-김우리의 자녀들과 함께 출연진들의 영상을 지켜보며 자녀들이 이해하지 못하는 부모의 행동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눌 예정.

평소 남다른 호흡을 자랑하는 김용만과 지상렬은 물 흐르듯 자연스러운 진행솜씨로 스튜디오에 첫 등장한 자녀들의 긴장감을 풀어주는가 하면 출연진의 영상을 보며 누구보다 적극적으로 감정을 이입해 웃음을 안긴다. 여기에 박시연은 특유의 섬세함으로 자녀들의 마음을 다독이며 양재웅은 자녀들이 궁금해하는 부모들의 속마음을 날카롭게 지적하며 토크 밸랜스를 맞출 예정이다.

# 오광록-김성경-김우리, 몰입도 최강 외계인 출연진!

오광록-김성경-김우리는 각자의 분야에서 최고의 자리에 서 있지만 가족에 대한 정보는 극히 일부만 공개됐을 정도로 예능 활동이 없었던 스타들이다.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자녀들과 함께 부모의 일상을 들여다보며 이해할 수 없었던 부모의 충격적이고 개성넘치는 모습을 공유하며 큰 재미와 감동을 안길 예정이다.

부모들의 일상이 공개되자 자녀들은 아무렇지 않다는 평온한 표정으로 담담히 영상을 지켜본 반면 4MC들은 "어머나" "우리 이름 진짜 잘지었다. 진짜 외계인이네" "저도 좀 당황스럽네요" 등 다양한 반응들을 쏟아냈다. 제 3자의 입장에서 새롭게 재평가되는 가족의 모습은 단순히 이상하다가 아닌 각자의 이유와 사정들을 품고 있어 웃음과 함께 가슴 따뜻한 감동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엄마아빠는 외계인'은 31일 오후 11시 10분 첫방송 된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