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물포커스] 염종현 제10대 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
[인물포커스] 염종현 제10대 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
  • 박준상 기자
  • 승인 2018.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수정권의 각종 정책 오류·적정성 점검 집행부와 협치통해 확 바뀐 경기도 건설”
제목 없음-1 사본.JPG
“집행부와의 ‘협치’를 통해 새로운 경기도를 만들겠습니다”

제10대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대표의원으로 선출된 염종현 의원(부천1)은 지난달 27일 “6·13지방선거에서 도민들께서 이렇게 표를 몰아줄 것을 미처 예상하지 못했다”며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경기도를 위해, 도민을 위해 온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이어 “같은 당 도지사라고 해서 견제와 감시가 제대로 될 수 있겠느냐는 우려가 있지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면서 “의회 본연의 임무에 충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염 의원은 특히 지난 보수정권에서 단행된 각종 도정정책에 대한 점검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16년 동안의 보수정권 하에 집행됐던 각종 정책들에 대한 오류와 적절성 여부를 다시 확인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단죄한다기 보다는 그것을 통해 새로운 정책을 만들어내고 도정을 발전시키기 위한 기회로 보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대표적으로 뉴타운 정책에 대한 실패가 고스란히 도민들의 피해로 돌아왔고 경기도가 책임지려 하지 않았던 부분이 있다. 또 남경필 지사의 교통정책과 관련해서는 졸속으로 추진된 부분들도 있다”면서 “더 확인해봐야겠지만 몇 가지 부분에 대해서는 확실하게 짚고 넘어갈 부분이 있지 않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언급한 ‘협치’와 관련 “이 당선인이 협치를 언급했고 관련 기구를 만들겠다고 했는데 이 부분에 동의한다”며 “협치의 중요성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 향후 어떠한 방식으로 진행할 지에 대해 협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염 의원은 “도의원들의 의정 활동이 대단히 취약하고 열악한 부분이 많다. 대표단 구성이 완료되면 신속하게 도의회 의정 활동을 보좌할 수 있는 인적 인프라를 구축하고 제도ㆍ환경적 부분에 대해 지도부와 논의할 계획”이라며 “모든 의원들이 빛날 수 있도록 뒤에서 지원하겠다. 새로운 경기도, 확 바뀐 경기도를 도민께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이밖에도 염 의원은 자치분권을 위해 개헌이 이뤄질 수 있도록 앞장서고 최대 접경지인 경기도가 한반도 평화 분위기에서 우뚝 설 수 있도록 선도적으로 남북경협을 이뤄가겠다는 비전도 제시했다.

글_박준상 기자 사진_염종현 의원실 제공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