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정보통신기술 활용한 스마트 시티 기본계획 수립 나서
화성시, 정보통신기술 활용한 스마트 시티 기본계획 수립 나서
  • 홍완식 기자
  • 승인 2018.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는 7일 모두누림센터에서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시티 구현을 위해 ‘제4기 지역정보화 기본계획 수립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5년마다 수립되는 이번 기본계획에는 2019년부터 2023년까지 사물인터넷(Iot)ㆍ클라우드 컴퓨팅,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중장기 정보화 비전 및 로드맵이 제시됐다. 

시는 인구 100만 메가시티 진입을 앞두고 행정, 보건, 사회복지, 교육, 문화, 환경, 재난안전 등 시정 전반에 걸쳐 지역 특성에 맞춘 최상의 정보화 모델과 분야별 중점 추진과제를 발굴할 방침이다. 특히, 전문가 심층인터뷰, 시민 설문조사 등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해 실질적인 행정변화로 시민 만족도도 높일 계획이다.

황성태 부시장은 “4차 산업혁명으로 급변하는 시대변화에 발맞춰 시민 가까이 쾌적하고 스마트한 행정이 구현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