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와이번스 로맥, KBO리그 7월 MVP
SK 와이번스 로맥, KBO리그 7월 MVP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제이미 로맥.경기일보 DB
▲ 제이미 로맥.경기일보 DB

프로야구 홈런 선두인 제이미 로맥(SK 와이번스)이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7월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로맥은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쏠(SOL)’에서 진행한 팬 투표를 각각 50% 비율로 합산한 결과 총점 37.92점을 획득, 멜 로하스 주니어(KT 위즈ㆍ34.57점)를 제치고 첫 KBO리그 월간 MVP로 뽑혔다.

로맥은 기자단 투표에서 4표로 로하스(17표), 최원태(넥센 히어로즈ㆍ8표)에 이어 3위에 그쳤으나, 팬 투표에서 4만9천482표 중 3만927표를 휩쓸어 1위를 차지했다.

한편, 7일까지 35개 홈런을 기록해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는 로맥은 7월 한 달간 9홈런(공동 1위)에 23타점(단독 1위), 장타율(0.787) 2위, 출루율(0.462) 공동 3위 등 타격 전반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황선학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