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얀 해트트릭’ 수원, 연장혈투 끝 4-2 승…FA컵 8강행
‘데얀 해트트릭’ 수원, 연장혈투 끝 4-2 승…FA컵 8강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FA컵 로고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이 내셔널리그 천안시청축구단과 연장 혈투를 벌인 끝에 FA컵 8강에 안착했다.

수원은 8일 천안축구센터주경기장에서 벌어진 2018 KEB하나은행 대한축구협회(FA)컵 16강전에서 데얀의 해트트릭을 앞세워 천안시청에 4대2 승리를 거뒀다.

수원은 이날 선발명단에 염기훈, 데얀 등의 주전 멤버들을 빼고 로테이션을 가동했다. 하지만, 상대의 거친 압박에 연이은 패스미스가 나오며 공격 흐름이 매끄럽게 풀리지 않으며 답답한 경기를 펼쳤고 전반막판 수비진영에서 실수가 나오며 천안시청 조이록에 강력한 슈팅을 허용해 선제골을 내줬다.

이어 후반 염기훈과 데얀, 사리치의 연속된 교체를 통해 공세를 강화한 수원은 후반 16분 데얀의 패스를 이어받은 사리치가 아크 정면에서 천안시청 골문을 흔드는 왼발슛을 날리며 동점을 만들었고, 후반 35분에는 사리치의 동점골을 도왔던 데얀이 벼락같은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득점포를 터뜨리며 역전에 성공했다.

하지만, 수원은 후반 추가시간 전원 공격에 나선 천안시청 윤정민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며 연장에 돌입했다.

이후 수원은 전열을 가다듬어 강한 공세을 펼쳤고 연장 전반 3분 염기훈이 연결한 헤딩패스를 데얀이 몸을 돌려 왼발슛을 연결하며 3대2를 만든 데 이어 후반 추가시간 데얀이 해트트릭을 완성하는 쐐기골을 넣으며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