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출전선수 격려
구리시,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출전선수 격려
  • 이지현 기자
  • 승인 2018.0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0810 카누선수격려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오는 18일부터 내달 2일까지 자카르타 팔렘방에서 개최되는 ‘제18회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구리시 카누부 소속 국가대표 선수들을 격려하는 자리를 마련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에 시 소속으로 제18회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선수는 카누 경기의 변은정, 최유슬 선수로 이들은 국가대표 카누 남북 단일팀 선수로 출전해 아시아 각국의 선수들과 조국의 명예를 놓고 자웅을 겨루게 된다.

이날 변은정 선수는 “구리시에서 카누를 시작해 대한민국 대표 선수까지 되어 자랑스럽다”며 “구리시와 대한민국의 명예를 위해 금메달을 딸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안승남 시장은 “두 선수는 이번 아시안게임에 국가대표 남북 단일팀으로 출전하는 것 자체만으로도 구리 시민에게 자긍심을 심어줬다. 그동안 출전을 준비하며 흘린 땀방울이 아시안게임에서 반드시 빛을 발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구리시 카누선수단이 대한민국의 카누 발전을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변은정, 최유슬 선수는 구리여중ㆍ고 카누부를 졸업하고 구리시 직장 운동 경기부에 입단한 후 전국 대회에서 다수의 메달을 획득하는 등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지난달 22일부터 남북한 단일팀으로 합숙 훈련을 실시하고 있으며, 오는 21일 대회가 열리는 인도네시아로 출국한다.

구리=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