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중국 위해시서 ‘한·중 청소년 요트문화캠프’ 가져
화성시, 중국 위해시서 ‘한·중 청소년 요트문화캠프’ 가져
  • 홍완식 기자
  • 승인 2018.08.14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화성시, 중국 위해시서 ‘한ㆍ중 청소년 요트문화캠프’  가져

화성시는 지난 9일부터 13일까지 중국 위해시를 방문해 ‘2018 한ㆍ중 청소년 요트문화캠프’를 가졌다.

이번 교류는 화성해양아카데미연구회 주관으로 양국의 우호 증진과 청소년 요트문화 상호발전을 위해 관내 드림스타트 청소년 15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교류단은 위해시 요트교육 기관인 IVY 국제학교와 체육센터를 방문해 한ㆍ중 전문인력 상호 교류를 통한 인재 양성, 청소년 딩기요트대회 공동 유치 등 청소년 해양레저 스포츠 저변확대를 위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

또한, 유공도 주변해역에서 수상요트 교육과 요트승선을 체험하고 위해공원, 한취루 등 문화 유적지를 탐방했다.

김선영 시 관광진흥과장은 “이번 교류로 미래의 꿈나무들에게 해양레저 체험은 물론 중국 역사문화 탐방의 기회를 제공해 창의적인 글로벌 인재육성을 위한 디딤돌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청소년 해양 국제교류를 지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화성=박수철ㆍ홍완식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