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외국인주민 위한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확대
부천시, 외국인주민 위한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추1-1.박동정+도시국장(가운데)와+글로벌부동산중개사무소+대표들이+기념촬영을+하고+있다.
▲ 박동정 도시국장(가운데)과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대표들 기념촬영


부천시가 외국인 주민을 위한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를 확대 운영한다.

시는 올해 12곳의 부동산중개사무소를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로 추가 지정하고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지정서를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로써 부천시에서는 외국어 사용이 가능한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총 39곳이 운영된다. 언어별로는 영어 25개소, 일본어 8개소, 중국어 5개소, 몽골어 1개소다.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지정은 참여 신청을 받아 심사를 거쳐 선정한다. 지정된 중개사무소에는 지정서와 참여업소 스티커를 교부한다.

현재 부천시 거주 외국인은 3만여 명으로 꾸준한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시는 보다 더 많은 중개사무소가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운영에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고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 다양한 언어로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

김태동 시 부동산과장은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참여는 재능기부를 통한 나눔 실천의 기회가 될 뿐 아니라 참여업소에 대한 포상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받을 수 있다”며 “많은 중개사무소의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글로벌 부동산중개사무소 현황 등 부동산중개에 대한 다양한 정보는 부천시 홈페이지(www.bucheon.go.kr)‘부동산중개소식방’에서 확인할 수 있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