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층의 일본 현지취업, 경제계가 적극 지원 나선다
청년층의 일본 현지취업, 경제계가 적극 지원 나선다
  • 백상일 기자
  • 승인 2018.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경련, ‘K-Move스쿨 일본취업연수 발대식’ 개최
▲ 전경련이 K-MOVE스쿨 일본취업연수 발대식을 열었다. 사진/전경련
▲ 전경련이 K-MOVE스쿨 일본취업연수 발대식을 열었다. 사진/전경련

[서울=경기일보/백상일 기자] 경제계가 청년들의 일본 현지기업 취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는 21일 전경련회관 컨퍼런스센터에서 ‘K-Move스쿨 일본취업연수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K-Move스쿨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주최하는 해외취업연수 프로그램으로 외부 운영기관을 선정해 해외진출을 희망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맞춤형 교육과정을 제공한다.

이번 일본취업 연수 프로그램은 한일경제협회가 한국인 구인 수요가 있는 일본 현지 업체를 발굴하고, 전경련은 관련 교육을 위한 회의장 제공한다. 산하 교육전문기관인 국제경영연원이 연수 운영을 맡는다.

전경련 허창수 회장은 격려사를 통해 “해외에서 일을 한다는 것은 보다 넓은 시야를 갖춘 글로벌 인재로 성장한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연수에 자긍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윤 한일경제협회 회장은 “연수생 여러분은 인생의 새로운 도전으로 일본에 취업하는 것을 선택했다”며 “여러분의 일본 직장생활이 모범이 돼, 한국 인재를 다시 찾고 다른 후배들에게도 기회가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K-Move스쿨 과정(과정명 : 일본 서비스기업 맞춤형 인재양성과정)은 일본의 항공사, 호텔, 여행사 등 관광 서비스업에 특화된 인재를 양성할 예정이다. 연수생은 직무와 어학 등 3개월의 국내 연수와 현지기업에서 1개월의 실무훈련(OJT)을 거치며, 이후 협력기관을 통해 확보 및 검증된 JAL(일본항공), JTB, ANA크라운호텔 등 현지 구인 수요와 매칭을 실시한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