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본부, 소규모 복지관 지원 사업 추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본부, 소규모 복지관 지원 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80822 경기북부, 2018년 소규모복지기관 지원사업 전달식 및 수행기관 교육 ‘22개 기관에 9천 6백여만원 지원’
▲ 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의 ‘2018년 소규모 복지기관 지원사업’ 전달식 및 수행기관 교육 참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 제공)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는 지난 21일 경기도따복공동체 지원센터 교육장에서 ‘2018년 소규모 복지기관 지원사업’ 전달식 및 수행기관 교육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소규모 복지기관 지원사업’은 소규모 사회복지기관ㆍ시설의 배분사업 참여기회를 확대하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마련됐다.

40인 이하의 생활시설 또는 상시근로자 10인 이하의 이용시설 중 국가 또는 지자체 보조금이 2억 원 이하인 소규모 복지기관의 사회복지 프로그램 및 기능보강을 500만 원 이내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이수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 팀장, 경기북부 22개 선정기관 실무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 기념사진 촬영, 사업비 진행의 투명성과 전문성 강화를 위한 사업수행 및 회계 교육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6월 접수를 받아, 약 2개월 동안 예비심사, 서류심사, 현장심사를 진행해 22개의 기관이 최종 선정됐다. 경기북부지역에 총 9천600여만 원이 지원된다.

김경희 북부사업본부 본부장은 “경기북부에는 재정은 물론 환경적으로 열악한 사회복지기관들이 많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소규모 사회복지기관과 함께 할 수 있는 기회들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ㆍ송주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